반짝이는 워터멜론 등장인물
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반짝이는 워터멜론 등장인물

by 자연스러운 2023. 10. 8.
반응형

 

 

안녕하세요. 최근 핫한 "반짝이는 워터멜론"은 tvn에서 방영 중이며, 청춘드라마답게 18살의 청춘이야기가 펼쳐집니다.

드라마는 판타지가 가미된 청춘 성장뿐만 아니라 로맨스 코미디 드라마입니다. 청춘드라마는 자신의 청춘을 빗대어보면서 이입을 하기 때문에 항상 설레게 만드는 드라마죠. 

반짝이는 워터멜론

 

반짝이는 워터멜론은 음악에 절대적인 재능을 타고난 코다 소년과 청춘들과 같이 '워터멜론 슈가'라는 밴드를 결성하게 되는데요. 다양한 등장인물들이 나오고, 인물마다의 개별적인 이야기로 꾸며졌습니다. 청춘드라마에 더해 음악적 요소와 판타지등 잘 어울려짐으로 재미있게 시청 가능할 것입니다. 

 

 

 

 

반짝이는 워터멜론 등장인물

 

은결  역(려운)

모범생인 은결에게는 자신만의 세계가 존재한다. 특이하게도 3개로 나뉘는데, 수어를 하는 침묵의 세계, 구어를 하는 소리의 세계, 마지막으로 음악을 하는 세계로 나뉜다. 전교 1등, 교우관계 원만, 젠틀함과 유머스러움까지 겸비했다. 겉으로 보기에는 이렇게 완벽한 사람이 있을까 할 정도로 의심스럽다.

 

어릴 때, 은결은 비바 할아버지에게 음악을 배웠고, 상처에 대해 위로받았다. 하지만 화재로 할아버지는 세상을 떠났고, 은결은 기타를 버렸다. 대신, 현실세계에서 완벽함을 추구하는 페르소나를 가졌다.

부모가 농인이어서 어렸을 때부터의 현실을 완벽함으로 방어한 것이다. 그리고 열여덟 살 청춘, 은결은 이중생활 중이다. 아무도 모르게, 열정적이게

 

이찬 역(최현욱)

'반짝이는 청춘= 이찬' 이라는 공식이 있지 않을까. 유쾌하고, 반짝이는 소년이다. 할머니가 하숙집을 운영하고 있어, 아는 형님도 많고, 잡다한 지식도 많이 알고 있다.  이렇게 힙한 것 같지만, 아날로그 감성이다. 속이 깊고, 긍정적이며, 사랑에 있어서 순정마초이다. 

 

세경을 처음 본 순간, 사랑이란걸 알아버렸다. 계속되는 거절에도 상처받지 않고 이찬만의 순정이 계속되었다. 결국, 세경이 밴드를 좋아한다는 말에 큰 거짓말을 치는데, 긍정으로 가득 찬 이찬은 밴드를 한다며 학교 축제에 초대한다. 그날부터 밴드를 결성하겠다고 마음먹으며 열정을 붙태웠다. 

 

최세경 역(설인아)

세경은 청순하고 아름다운 미모를 가지고 있다. 첼로가방을 메고 걷기만 하면 청춘 영화 뚝딱이다. 만인의 여신이다. 남학생들은 얼굴 한 번 본다고 몰려들고, 연예인으로 키워주겠다는 제안도 수도없이 받는다. 하지만 어릴 적부터 완벽하게 잘생긴 명문대 의대생을 남자 친구로 두었고, 외국 오디션을 준비하느라 바쁜 도도한 세경은 관심이 있을 리 없다.  오디션에 합격한 세경은 유학을 떠나버린다.

 

세경은 유학갔다 돌아오는데. 톡톡 튀는 소녀로 180도 변해서 나타났다. 얼굴은 그대로인데, 분위기와 성격이 달라졌다. 그전에는 이찬에게 철벽 치는 소녀였다면, 지금은 적극적이고, 친절해졌다. 미국에서 어떤 일이 벌어진 걸까? 

 

윤청아 역(신은수)

농인으로 태어난 도도한 얼음공주다.  체면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아버지는 청아의 장애를 숨겼고, 그 후, 새엄마 임지미가 아버지와 사이를 갈라놓고, 학대를 하지만 알릴 수 없게 된다. 언어를 잃은 청아는 자신을 표현하고, 위로해 주는 수단은 그림이었다.

 

새엄마가 이사장으로 있는 예고로 들어가는데, 아이들 또한 조롱하고 괴롭히면서 청아는 마음까지 닫아버린다. 그래도 당당하다. 이 고통속에서 두 명의 소년이 나타난다.

 

 

 

 

반짝이는 워터멜론 인물관계도

반짝이는 워터멜론 인물관계

 

 

반짝이는 워터멜론 줄거리

반짝이는 워터멜론

음악천재 코다 소년인 은결이는 어느날 낯선 세상으로 들어가게 된다. 바로 1995년도로 가면서 어릴 때 자신의 아빠와 엄마를 만나게 된다. 그 시대의 아빠와 다른 사람들과 함께 밴드를 결성하게 되는데, 아들 은결은 아빠의 첫사랑이 엄마가 아닌 것을 알게 된다. 

반짝이는 워터멜론에서 모두 열정적으로 자신만의 방식으로 청춘을 보내는 모습에 나의 청춘도 한 번은 돌아보게 될 듯하다.

 

반응형